기사 메일전송
기사수정

경상북도는 농업전반에 걸친 디지털 전환에 대응하기 위해 디지털 농업에 최적화된 청년농업인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고 지원하고자 2023년 청년농업인 육성 관련 4개 사업에 대해 지원대상자를 모집한다.

 

모집대상 사업은 초보청년농부 멘토링 지원 청년농부 육성지원 청년농부 창농기반 구축 청년농업인 커뮤니티 활성화 지원 등 이다.

 

지원을 희망하는 청년(18~39세 이하)은 경북도 홈페이지 또는 경북청년농부포털(https://gbyfarmer.kr)에 게시돼 있는 사업시행지침을 참고해 사업신청서 및 관련 자료를 작성·구비한 후 신청기한(사업별 9.20일 또는 9.30) 내 거주지 시군 농정부서에 제출하면 된다.

 

신청한 사업에 대해서는 지원 자격 및 사업계획 타당성 등에 대한 전문가 종합평가를 거쳐 오는 11월경에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사업별 주요내용을 살펴보면, 초보청년농부 멘토링 지원(신청기한 9.20)은 지역 내 우수농업인에게 영농기술과 경영노하우를 현장에서 배울 수 있도록 월 100만 원 한도 내에서 교육훈련비를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청년농부 육성지원(신청기한 920)은 초기 소득이 불안정한 청년농업인들이 안정적으로 장착할 수 있도록 영농자금을 연간 1000만 원 씩 3년간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아울러, 청년농부 창농기반 구축(신청기한 9.30)은 창농 및 영농기반 확대에 필요한 각종 시설·장비를 최대 2억 원까지 지원해 준다.

 

청년농업인 커뮤니티 활성화 지원(신청기한 930)은 청년농업인 조직을 대상으로 2000만 원 범위 내에서 3년간 커뮤니티 공간 운영 및 활동 프로그램을 지원해 주는 사업이다.

 

김종수 김종수 농축산유통국장은 도에서 지원하는 다양한 정책을 발판삼아 청년농업인들이 안정적으로 영농에 정착해 미래 디지털 농업의 주체로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청년농업인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gumi.kr/news/view.php?idx=2757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케미 오코노미야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