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증 장애인에게도 무료법률서비스 실시 - 대한법률구조공단, 9월부터 법률구조 지원대상 확대
기사수정

대한법률구조공단(이사장 김진수)9월부터 장애인에 대한 무료법률구조 지원 대상을 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으로까지 확대했다고 8일 밝혔다.

장애인복지법은 장애인을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종전 1~ 3급 장애인)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종전 4~ 6급 장애인)으로 구분하고 있다.

기존에 공단은 기준 중위소득 125%이하(1인가구 월소득 2,431,015, 2인가구 4,075,106원 이하)의 장애인 가운데 장애의 정도가 심한 장애인에게는 소송비용 전부를 무료로 지원하였으나, 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에게는 소송실비(인지, 송달료 등)를 납부 받아왔다.

그러나 최근 기금 출연기관인 보건복지부와의 업무협의를 통해 9월부터는 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에게도 소송비용 전부를 무료지원하기로 범위를 확대했다.

공단 관계자는 그동안 경제적 어려움으로 법률구조 신청을 주저했던 장애의 정도가 심하지 않은 장애인이 아무 부담없이 공단을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newsgumi.kr/news/view.php?idx=2760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케미 오코노미야끼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